계절음료 Caramel ginger ale와 Gin buck

cagia1s.jpg
은은한 카라멜 향을 느낄 수 있는 수제 진저에일입니다. 풍부한 스파이스와 같이 신선한 생강을 직접 담았습니다.

gnbk1s.jpg
'진 벅'은 진과 진저에일, 레몬을 사용하는 칵테일인데 저희는 수제 진저에일을 사용했습니다. 상쾌하면서 조금 강한 술입니다.

10.21(wed)-11.1(sun) exhibition 재료연구실의 '호크니되기'

jeryo.jpg

재료연구실의 '호크니되기'

재료연구실은
낯선 재료 또는 도구를
연구하고 그림을 그립니다.

재료연구실은 임진아와 오유진이 낯선 재료를 연습하고 그림을 그리기 위해 시작한 모임입니다.

재료연구실에서 모신 첫번째 선생님은 '데이비드 호크니'입니다.

데이비드 호크니의 화집 'Yorkshire 요크셔' 를 펼치고 화집 속 풍경을 종이에 그려나갑니다. 가보지 못한 요크셔의 산과 들, 오래된 거리를 상상합니다. 같은 풍경을 바라보고 그림을 그리지만 앞에 놓여진 종이 위에는 다른 풍경들이 있습니다.

임진아
imyang.net
dlajin@naver.com
twitter @imyang_

오유진
ohyujin.com
ohyujincom@gmail.com
twitter @ohyujincom

Lantern Parade 10th album '조각들(かけらたち)', 8th album '여름의 자초지종(夏の一部始終)', best album 'a selection of songs 2004-2009' 판매

일본 뮤지션 Lantern Parade(랜턴퍼레이드)를 소개하는 특집판매행사를 합니다. 그가 올해 10월에 발표한 최신앨범 '조각들'(샘플링을 사용한 예전 스타일), 2011년의 발표한 명작앨범 '여름의 자초지종'(심플한 밴드 스타일로 연주. 번역가사집 제공), 그리고 2009년에 발표한 그때까지의 대표곡을 모은 베스트앨범 'a selection of songs 2004-2009'(샘플링 스타일)를 구입하실 수 있습니다. 참고로 11월에 발표될 11th 앨범도(일본현지 판매개시날부터 늦을 수 있지만) 판매할 예정입니다!

Lantern Parade 란
rose-records.jp/artists/lanternparade/

하드코어 펑크밴드 기타리스트 출신인 시미즈 타미히로(清水民尋)는 Lantern Parade라는 이름을 쓰고 솔로 활동을 시작. 샘플링으로 힙합적인 트랙을 만들고 아름다운 메로디의 날카로운 말들을 덮는 스타일로 2004년에 앨범데뷰 했다. 이후 2009년까지의 5년동안 앨범마다 다양하게 스타일을 바꿔 가며 6장의 정규앨범을 발표. 그의 충실된 창작활동은 2009년의 발표한 베스트앨범에서 들어볼 수 있다.

잠깐 활동을 멈췄다가 2011년11월에 리리스한 작품이 명적으로서 알려진 '여름의 자초지종(夏の一部始終)'이다. Lantern Parade는 아쿠스틱기타를 잡아, 지금까지 하던 샘플링을 전혀 사용하지 않고, 그 인간미가 스며나온 듯한 주옥같이 아름다운 노래를 노래하기 시작했다.

현재 2015년 10월까지는 더욱 두 장의 생플링 앨범을 발표. 기념탑이 될 10집앨범인 '조각들(かけらたち)'이 최신앨범이 된다. 또 11월에는 또다시 '여름의 자초지종'과 같은 밴드편성앨범을 발표할 예정이고 화제를 모으고 있다.




item_42_1.jpg
Lantern Parade / best album 'a selection of songs 2004-2009'
Japan 2009 CD 54min electro/pop 23,000won

소케베 케이이치가 선곡한 랜턴퍼레이드 배스트판. 흘러 떨어지는 듯한 메로디와 날카로운 비트가 세로운 음악세계를 연다.

1. ひとりの求愛者 初夏編
2. 甲州街道はもう夏なのさ
3. とぎすまそう 2
4. キンモクセイの匂いがして
5. 回送列車が行く
6. 寒暖差激しい四月
7. とぎすまそう 10
8. TOKYO EYE AND EAR CONTROL 14
9. 世界の終りには雨が
10. おばかさん
11. TOKYO EYE AND EAR CONTROL 16
12. ある熱情
13. 光
14. レンゲ畑の側に住んでた
15. 花
16. さざめく心
17. 陽射しのある情景
18. TOKYO EYE AND EAR CONTROL 29
19. 花散らしの雨が降って






item_163_1.jpg
Lantern Parade / 8th album '여름의 자초지종(夏の一部始終)'
Japan 2011 CD 43min rock/folk 23,000won 한국어 번역가사 포함

그리고 이제 랜턴퍼레이드는 어쿠스틱기타를 손에 잡고 노래를 부르기 시작한다.
샘플링은 일체 사용하지 않고 정중하게 곡을 쓴다. 텐션코드가 서로 얽힌, 반짝이는 성좌 같은 곡들.
불러지는 노래는 우리들의 나날에 대한 것. 희망과 단념, 꿈, 다정함, 그런 작지만 도움이 되는 것들에 대한 기록.
광기에 묶어진 몸에 체온이 조금씩 되돌아 온다.
이 일기 같은 것을 녹음하기 위해서 그는 몇 명의 뮤지션을 불렀다.
고독했던 작업은 많은 손들을 의한 공동작업이 된다.
피아노, 퍼커션, 드럼, 베이스가 각각의 날들을 이야기하기 시작한다.
장식은 신중하게 배제되고 인간이 뽑는 숨결 같은 연주가 하나의 통주저음(通奏低音)이 된다.
마스터링 작업조차 배제된 깨질 것 같이 부드러운 소리는 하나하나 감정들을 보다 극명하게 들뜨게 해준다.
여기에 떠다니는 어떤 냄새. 어디의 누군가의 인생 리듬. 밤의 온도, 아침의 빛.
그런데 당신은 그것들을 기억하고 있을까?
필연적으로 붕괴된 달콤한 소울 뮤직.
그리고 그것을 재생하기 위한 스토리가 지금 시작된다.
- text by 소카베 케이이치

1. 木の葉散る
2. 誰かが世界に
3. 人生は旅だそうだ
4. 光と陰の別れ
5. 優しい思い出
6. なぜ泣くの
7. 夏の一部始終
8. くよくよしても
9. うごめいてるもの
10. 涙無用のサンバ






lpkakera.jpg
Lantern Parade / 조각들(かけらたち)
Japan 2015 CD 45min electro/pop 23,000won

10주년을 조용히 맞이한 랜턴퍼레이드가 2년만에 발표한 10집 최신앨범. 많은 작품들로 보여준 것과 같이 득특한 샘플링을 사용한 이 앨범은 멜로우 사이키델릭이라고 부르고 싶은 내용이다. 그가 사랑하는 흑인음악의 감미로운 에센스와 중얼거리는 듯한 말들이 사이키델릭한 나선을 그린다. 유일무이의 소울뮤직 결정판.

1.はずれろ天気予報
2.夜を探しましょう
3.帰り支度が終わらないまま
4.自慢の友達
5.すこしずつ変わるなら
6.目を覚まそう
7.今日も今日とて
8.正気の人
9.最後みんな溶けてバターになる
10.いつも心に
11.かけらたち
12.糸
13.雲の切れ目から

계절의 한정 케이크 - 무화과의 아몬드 케이크

ichichikus.jpg

계절에 한정메뉴 '무화과의 아몬드 케이크'를 작년에 이어 판매중입니다. 무화과의 계절인 한 달동안 제공할 예정입니다.

10.20(tue) amenohi concert #36 Lizabett Russo, Dringe Augh

Amenohi Concert _36

스코틀랜드를 거점으로 활동하는 여성 싱어 송 라이터 Lizabett Russo가 10월, 아메노히커피점에서 연주해줍니다. 동유럽과 스코틀랜드 전통음악에서의 영향을 느낄 수 있는 아름다운 선율과 매력적인 목소리를 언플러그드 라이브로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세계를 여행하면서 노래하는 음악가의 자유로운 마음을 느낄 수 있는 멋진 공연이 될 것 같습니다(이번 공연은 저희 정규휴일인 화요일에 열립니다).

amenohi concert #36 Lizabett Russo, Dringe Augh

2015.10.20(tue) open 20:00/start 20:15
charge: 10,000won(현매/선착순으로 30명 한정)
- 커피 맥주 구입 가능합니다(주문 필수가 아닙니다). 음료반입 삼가주시기 바랍니다.

russo.jpg

Lizabett Russo
리자베트 루소(Lizabett Russo)는 루마니아 트란실바니아 출신 싱어 송 라이터. 현재는 스코틀랜드 아바딘 거주한다. 2013년에 EP 『The Traveller’s Song』를 유럽, 북미에서 발표. 네덜란드, 스위스, 스페인, 루마나아, 영국에서 연주해왔고 2013년 3월에 앨범 『Running with the Wolves』를 발표했다. 포크, 락, 재즈, 동유렵과 스코틀랜드의 전통음악에서 영향을 받은 악곡들은 온화하면서도 강력하다.
www.lizabettrusso.com
https://soundcloud.com/lizabett-russo




Dringe Augh
드린지 오는 60년대 브리티쉬 포크의 정취를 좋아하는 싱어송라이터이다. 3장의 음반을 발매했고, 일본 오사카 지역에 정기적으로 투어를 돌며 일본 포크 마니아들의 지지를 받고 있다.
www.facebook.com/dringeaugh.kr

 
雨乃日珈琲店/아메노히커피점
Japanese roasting coffee/
music/craft works

seoul, mapo-gu, donggyo-dong 184-12 101/map
telephone/070-4202-5347
open/mon-fri 15:00-22:00/
sat-sun 13:00-22:00
close/tue-wed
more info/twitter
instagram
www.facebook.com/amenohicoffee
mail/amenohicoffee(a)gmail.com

what's new
09 | 2015/10 | 11
- - -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